새로운 클래식디자이너의 발굴

악상이 안떠오르니

악상이 안 떠오르니는 클래식이 다양한 변주로 대중으로 가깝게 다가가기 위해 신진작곡가의 발굴과 그들을 응원하는 프로젝트입니다. 

연 1회 신진작곡가 선정 및 공연기획으로 매년 새로운 악장을 선보이고 있습니다.